전체 12,461 (129)
영적성장 부문 1,648 (12)
97
구매고객 성향
남자 0% 100% 여자
교역자 50% 50% 성도
   
청년 0% 100% 장년
   
거룩의 재발견   우리는 어떻게 거룩한 삶을 살 수 있는가
(Rediscovering Hoilness)
 
저자/역자 : 제임스 패커/장인식  |  출판사 : 도서출판 토기장이
발행일 : 2016-03-30  |  (148×210)mm 488 p  |  978-89-7782-348-8
  • 종이책 : 18,000원16,200원 (10.0%, 1,800원↓)
  • E-Book : 9,000원 (종이책대비 50.0%, 9,000원↓)
  • 적립금 : 0원 (0.0%)
무이자 카드설명
파일 포맷 :  ( 4.59MB )
 
 
(34)개
(0)개
주제어 | E-book 소개 | 차례 | 추천의 글 | 저자/역자
“거룩은 영성과 도덕성이란 두개의 기둥에 놓인 아치와 같다”
2015년 실명이후 미국 ‘복음연합’과의 패커 인터뷰 전문 게재



모든 크리스천은 거룩해지고 싶어한다. 거룩한 영성과 거룩한 삶을 꿈꾼다. 거룩한 삶을 추구할 때 하나님과 더 친밀해질 수 있다고 생각하기 때문이다. 다만 ‘거룩’이란 주제가 더 이상 우리를 설레이게 하거나 거룩해지기 위해 절제하고 훈련하지 않는다는 것이 문제일 것이다. 한때 그리스도인들이 거룩한 삶을 하나님의 명령으로 여겨 굉장히 강조하던 때가 있었다. 하지만, 오늘날의 경우는 어떠한가! 우리를 기쁘게 하는 설교를 듣고 그러한 종류의 책을 읽으며, 세상 사람들과 똑같은 생활 방식에 젖어 살다 보니, 과거의 성도들이 거룩함에 이르는 ‘뚜렷한 대로’를 따라 살았다는 사실을 상상조차 할 수 없게 되었다. 패커 박사는 이 책을 통해 새로운 세대의 그리스도인들을 위해 거룩함에 이르는 ‘뚜렷한 대로’를 다시 한 번 제시하며, 자유와 기쁨을 만끽하며 그 대로를 걸어갈 수 있는 방법을 소개한다.
패커 박사는 이 책에서 ‘모든 그리스도인이 거룩하게 살도록 부르심을 받았고, 거룩한 삶은 하나님을 기쁘게 하지만 부정한 삶은 그분을 분개하게 하며, 거룩함이 없으면 아무도 주님을 볼 수 없다’는 성경의 진리를 다시금 재발견하도록 돕는다. 나아가 “거룩함은 ‘영성’과 ‘도덕성’이란 두 개의 기둥에 놓인 아치와 같아서, 두 기둥 중 어느 하나가 가라앉으면 반드시 무너지게 되어 있다”라고 경고한다. 현대 교회들은 대체로 영성만을 강조하며 도덕성은 개인의 문제로 취급하여 거의 관심을 갖지 않는다고 질타한다. 지금 우리의 모습은 어떠한가? 우리의 영성은 삶에서 들어나고 있는가? 혹시 거룩한 삶과 별개로 거룩한 영성만 추구하고 있진 않은가?
거룩함에 이르는 과정은 결코 쉽지 않지만 믿음을 가지고 언덕과 골짜기를 지나다 보면, “내가 거룩하니 너희도 거룩할지어다” 하는 하나님의 명령에 순종하게 되고, 그분께 더 가까이 나아가 있음을 발견할 것이라고 말한다. 또한 “위로 성장하기 위해서는 먼저 회개를 통해 아래로 자라야 한다”는 제임스 패커의 예리한 지적을 우리 모두 깊이 새겨들을 필요가 있겠다.
「거룩의 재발견」은 제임스 패커박사가 펼치는 거룩에 대한 모든 것을 접할 수 있는 명저이다. 제임스 패커라는 영적 거장의 어깨위에 올라가 ‘거룩의 파노라마’를 즐겨보라.
추천의 글
서문
chapter 1 거룩함이란 무엇이고, 왜 중요한가? … 031
chapter 2 구원에 대한 탐구 : 거룩함이 왜 필요한가? … 077
chapter 3 구원에 대한 감사 : 거룩함의 기본 … 123
chapter 4 거룩함 : 전체적인 조망 … 161
chapter 5 위로 성장하기 위해 아래로 자라기 : 회개하는 생활 … 209
chapter 6 그리스도의 성품까지 자라기 : 건강한 그리스도인의 경험 … 267
chapter 7 강건하게 자라기 : 능력을 받는 그리스도인의 삶 … 337
chapter 8 인격 만들기 : 인내 훈련 … 395
부록·묵상 및 적용을 위한 스터디가이드 … 451
역자후기
패커가 말하는 거룩의 기본은 구원에 대한 감사로부터 시작한다. 그래야 거룩이 삶으로 이어진다. 여기서 시작하지 않기때문에 거룩이 율법이 되어 버린다. 거룩은 결코 율법이 아니라 감사이며 선물임을 패커는 일깨워 준다.
김도훈_장로회신학대학교 신학대학원 조직신학 교수

위로 하나님을 향해 거룩함을 이루기 위하여서는 오히려 자신의 부패를 보는 아래로의 성장이 있어야 한다는 저자의 비유는 ‘회개와 거룩함의 원리’를 누구라도 핑계할 수 없게끔 쉽게 설명을 해준다.
김병훈 교수_합신대학교 조직신학

그리스도인의 삶이나 오늘날의 목회와 관련하여, 이 책보다 더 유용한 책을 최근에 본 적이 없다.
달라스 윌라드_「하나님의 모략」저자

영적 성품의 정점인 ‘거룩함’이라는 중후한 신학적 주제가 신앙생활의 경험 속에서 실천적 꽃으로 개화되어 가는 과정을 유려한 필치로 설명해낸 역작이다.
류호준 교수_백석대학교 신학대학원 구약학

극도의 물질적이고 감각적인 만족을 추구하는 세대를 살고 있는 헌신된 그리스도인들은 그 어느 때보다도 거룩함에 대한 목마름을 갖고 있다. 패커는 그 목마름에 대한 해갈의 길을 이 책을 통해서 매우 생생하게 제시해주고 있다.
유해룡 교수_장로회신학대학교 영성신학

패커는 거룩함에 이르는 여정을 회복을 위한 치료과정으로 이해한다. 즉, 성화란 하나님의 병원에서 이루어지는 치료 과정인 셈이다. 삼위일체 하나님으로 구성된 ‘영원한 진료팀’은 우리 안에 거룩함을 주입해 주시며, 우리를 하나님의 사람으로 빚어 주신다. 패커는 그 여정으로 우리를 초대한다.
장경철_서울여자대학교 기독교학과 교수

제임스 패커의 「거룩의 재발견」은 거룩에 이르는 길을 개인의 기질에 맞춰 구체적으로 제시하고 있다. 이 책은 독자들이 가 고자 하는 거룩함의 순례의 여정에 큰 도움이 될 것이다.
정성진 목사_거룩한빛 광성교회 담임

기독교 역사는 하나님의 사람들이 거룩함을 거듭 재발견해온 흐름이다. 주님을 깊이 사랑하는 사람들은 이 진리를 재발견할 때마다 기쁨으로 가득했다. 이 책을 통해 당신 안에 거룩함을 재발견해 가는 설레임이 가득할 것을 믿는다.
지형은_말씀삶공동체 성락성결교회 담임목사

이 책은 더 이상 교회가 무시할 수 없는 주제들을 명쾌하면서도 읽기 쉽게 다룬다.
찰스 콜슨_「백악관에서 감옥까지」저자

지금 우리에게 필요한 것은 성결성 회복운동이다. 영성과 도덕성으로 무장한 거룩함이 이 시대에 우리가 나가야 할 방향이다. 제임스 패커의 「거룩의 재발견」은 그 길을 안내하는 탁 월한 길잡이다. 모든 기독교인들의 필독서다.
한기채 목사_중앙성결교회 담임, 전 서울신학대학교 교수
제임스 패커
「하나님을 아는 지식」Knowing God으로 널리 알려졌고, 현대 복음주의 형성의 선구자로 불리는 제임스 I. 패커는 영국 옥스퍼드대학에서 박사학위를 받고 영국에서 27년 동안 교수 및 설교 사역을 했다. 1979년부터 캐나다 밴쿠버의 리젠트신학교에서 교수로 역사신학 및 조직신학 가르쳤고, <크리스채너티 투데이>의 수석 편집자로 섬기며, 다양한 신학잡지에 기고하기도 했다.
그는 복음주의 역사에서 결정적인 순간마다 사상적 방향을 제시해 온 위대한 신학자이다. 패커의 후기 사역 즉, 그가 리젠트신학교에서 가르치는 동안 그가 집중한 주제는 ‘신학과 영성의관계’였다. 그는 신학과 기독교적 삶이 분리된 현실에서 신학이 어떻게 신앙을 도울 수 있는지에 주목했다.
그는 이 책에서 ‘모든 그리스도인이 거룩하게 살도록 부르심을 받았고, 거룩한 삶은 하나님을 기쁘게 하지만 부정한 삶은 그분을 분개하게 하며, 거룩함이 없으면 아무도 주님을 볼 수 없다’는 성경의 진리를 다시금 재발견하도록 돕는다.
그는 2015년 성탄절 즈음 황반변성으로 실명했는데, 당시 <복음연합>the Gospel Coalition에서 진행한 인터뷰에서 그는 “하나님은 자신이 하시는 일을 다 알고 계십니다. 저는 실명을 하나님의 사인으로 받아들입니다”라고 고백했다. 이 책에는 그 기사의 전문이 실려 있다.
저서로는 대표작인 「하나님을 아는 지식」과 「성령을 아는 지식」 외 다수가 있다.
 
(34)개
(0)개
평점
이름
공감
작성일
(34)개
(0)개
답변유무
문의 제목
이름
작성일

가입사실확인